내 첫 카메라

뱀부 스타일러스 필2 (Bamboo Stylus Feel For Samsung Galaxy Note) 언패키징, S펜 캘리브레이션 본문

리뷰/열다.

뱀부 스타일러스 필2 (Bamboo Stylus Feel For Samsung Galaxy Note) 언패키징, S펜 캘리브레이션

개발자 겸 사진 블로그 운영 α57 2015.02.26 00:12






그림을 어느정도 그려봤다고 하는 사람들은 '와콤' 이라는 말을 한번쯤은 들어봤을겁니다. 와콤은 우리 주변에서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예컨대 가족, 친구, 혹은 아는 지인 중에 갤럭시 노트를 사용하는 분이 계시다면, 당신은 이미 와콤을 접해본겁니다. 이 이야기는 나중에 차차 하기로 하고 먼저 와콤에 대해 설명할까요? 타블렛은 많이 들어보셨을거라 생각합니다. 우리가 아는 테블릿PC 말고도 타블렛이라는 디바이스가 존재합니다. 타블렛은 컴퓨터의 입력기 중 하나로, 주로 펜을 이용하여 컨트롤합니다. 펜을 이용하므로써, 우리는 마우스로는 하기 힘든 작업 -그림을 그린다던가 우리가 현실에서 펜을 가지고 하는 작업- 등을 수월하게 할 수 있게 됩니다. 그림을 그리는 사람들 (그림쟁이들) 에겐 그야말로 꿈의 기기랄까요. 삼성에서는 2011년에 갤럭시 노트를 시작으로 이후 노트 시리즈에는 와콤의 EMR 테크놀로지를 탑재하여 필압조절이 가능한 S펜을 주무기로 내세워 스마트폰 시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어? 그런데 우리는 생각합니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는 분명 정전식 터치스크린. 그렇다면 어떻게 2mm도 안되는 펜을 가지고 작업을 할 수 있는거지? 그리고 어떻게 필압을 인식하도록 하는걸까? EMR 테크놀로지가 도대체 뭐지? 




1. EMR 테크놀로지




 

(사진출처: 와콤)
 

 

EMR 테크놀로지의 원리는 의외로 상당히 간단합니다. 먼저, 라우터를 이용하여 펜을 사용할 부분에 전자필드를 생성합니다. 그리고 펜은 코일을 내장시켜 전자유도를 발생시킵니다. 그럼 전자필드가 형성된 부분에 코일이 들어가게 되면, 전자유도가 발생하여 장치에서 펜을 인식하게 되는 것입니다. 갤럭시 노트 시리즈 또는 와콤의 emr 테크놀로지를 이용하는 기기에 펜을 화면 가까이에 대면 작은 포인터가 나타나는 것이 바로 이 원리. 이후 필압에 대해서는 코일이 발생시키는 전자유도의 크기만 다르게 해주면 되니 간단합니다. 전자유도를 이용하는 기술이므로 갤럭시 노트에 자성이 강한 케이스를 씌우거나 자석을 가져다 대면 펜이 잘 인식되지 않는다는 것을 알 수 있죠.



2. 패키지 개봉






패키지 입니다.

제품의 상태를 확인할 수 있도록 창이 있습니다.

전면에는 뱀부 스타일러스 필 로고가 있습니다.

 





 



패키지의 후면에는 다국어로 뱀부 스타일러스 필에 대한 설명이 간략하게 적혀 있습니다.

하단에는 갤럭시 노트에서 사용할 수 있다는 문구가 보입니다.

 




 


삼성 갤럭시 노트를 위한 제품입니다.

 





 



구성품은 펜, 펜심, 펜심 교체툴, 그리고 설명서와 보증서가 있습니다.

 




 


교체용 툴과 펜심입니다.

플라스틱 펜심과 고무 펜심 두개가 들어있습니다.

갤럭시노트 10.1, 갤럭시노트2 이후의 S펜 구성품과 같은 구성품입니다.

 





 



펜심을 교체하는 방법과 보관 및 사용에 대한 설명이 그림으로 설명되어 있습니다.




3. 펜






펜 본체입니다.

펜 뚜껑에 프린트된 뱀부 로고가 검은색 바디와 상당히 잘 어울립니다.


 


 



펜 뚜껑은 펜과 분리가 됩니다.

사용하지 않을땐 닫아두셔야 펜의 수명이 길어지겠죠?

 





 



펜촉은 기본적으로 고무펜촉이 장착되어 있습니다.

버튼도 엄지가 위치하는 곳에 있어서 누르기 편합니다.

다만 버튼이 딸각 하고 눌리지 않고 꾹꾹 눌러줘야 입력이 되어서 키감은 살짝 아쉽습니다.

그리고 펜촉을 보시면 노트 기본 펜보다 살짝 긴데요...

펜촉이 살짝 길어서 그런지 노트3에 사용하나 노트 10.1에 사용하나



 




 



좌표가 맞지 않는 문제가 발생합니다.

이럴땐 캘리브레이션을 해주어야 하는데요, 방법은 그렇게 어렵지 않습니다.




 캘리브레이션


1. 먼저 펜심 교체용 툴을 이용하여 장착되어 있는 펜심을 빼냅니다.


2. 빼낸 펜심의 뒷부분을 1~2mm 정도 잘라냅니다.


 

3. 



 


이렇게 살짝 긴 펜심을 기본 S펜의 길이와 맞게 조정해주면 됩니다. 






이후 사용후기는 따로 올려두도록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0 Comments
댓글쓰기 폼